문주란 동백아가씨 가사



헤일수 없이 수많은 밤을
내 가슴 도려내는 아프에 겨워
얼마나 울었던가 동백 아가씨
그리움에 지쳐서 울다 지쳐서
꽃잎은 빨갛게 멍이 들었소

- 간주중 -

동백꽃잎에 새겨진 사연
말못할 그사연을 가슴에 안고
오늘도 기다리는 동백 아가씨
가신님은 그언제 그 어느날에
외로운 동백꽃 찾아 오려나


Tags: 문주란 동백아가씨, Romanized Lyrics, Romanization, Lyrics, 가사, 歌詞, 歌词, letras de canciones Kpop, Jpop
<< 미워하지 않으리 - 문주란 가사   | Jet Lyrics | 마요네즈 - 한소아 가사 >>



Related Lyrics
정 - 문주란 가사
정 - 문주란 가사
타 인 들 - 문주란 가사
타 인 들 - 문주란 가사
주 란 꽃 - 문주란 가사
주 란 꽃 - 문주란 가사
청춘부르스 - 문주란 가사
동백아가씨 - 이미자 가사
동백아가씨 - 안지영 가사
동백아가씨 - 강달님 가사
동백아가씨 - 장사익 가사
동백아가씨 - 김정옥 가사
동백아가씨 - 김연주 가사
동백아가씨 - 오은주 가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