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랑자 가사



소솔한 가을바람 해 ,벌써 석양인데
산마루 도는 길에 열녀각이 외롭구나
떠도는 몸이거든 인사를 모르랴만
님없는 처마밑에 하룻밤을 못세우랴
팔베개 단잠 꿈에 정든 님 만나보리

쌀쌀한 타향밤은 별 총총 님의 얼굴
정들자 이별하니 풋사랑이 아쉽구나
떠도는 몸이거든 옛정을 잊으랴만
지향없는 방랑길이 집 떠나 몇해인가
때 묻은 옷소매에 세월이 얼룩진다



Tags: 방랑자, Romanized Lyrics, Romanization, Lyrics, 가사, 歌詞, 歌词, letras de canciones Kpop, Jpop
<< 다줄꺼야 (이승기) - Cover Version 가사   | Jet Lyrics | 바보에게 바보가 (박명수) - Cover Version 가사 >>



Related Lyrics
방랑자 - 가사
방랑자 - 가사
방랑자 - 가사
방랑자 - 박인희 가사
방랑자 - 안다성 가사
방랑자 - X-Large 가사
방랑자 - 안다성 가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