뱅크 천년보다 긴 하루 (New) 가사 ROMANIZED



어제는 술 취한채로 너를 또 찾아갔지

기억이 안나 실수했는지 묻고 싶었지만 묻지 않았어

흐릿한 기억속에서 네가 또 울고 있어

나 때문이지 맘에도 없는 모진 말을 하여 보냈으니

아무리 노력해도 안되는 너 없이 혼자 살아가는 법

니 안에 갇힌 나의 하루가 이젠 천년이 흐른 듯 길게 느껴지는데

니가 행복하다면 편히 가라는 그 말을 왜 못한다고 했지

난 진심이겠니

너 없이 단 하루도 살아 갈 수 없다는 걸 알고 있잖아





Tags: 뱅크 천년보다 긴 하루 (New), Romanized Lyrics, Romanization, Lyrics, 가사, 歌詞, 歌词, letras de canciones Kpop, Jpop
<< 꿈속의 사랑 (리메이크 곡) - 투가이 가사   | Jet Lyrics | 언제라도 - 박화요비 가사 >>



Related Lyrics
뱅크- 이젠 널 인정하려 해 - 뱅크 가사
뱅크-어떡하니 - 뱅크 가사
난 - 뱅크 가사
NOW I HAVE TO SAY - 뱅크 가사
I have to say - 뱅크 가사
I Have To Say... - 뱅크 가사
난... - 뱅크 가사
천년보다 긴 하루 - BANK 가사
천년보다 긴 하루 (New) - 뱅크 가사
천년보다 긴 하루 - 뱅크 가사
천년보다 긴 하루 - BANK 가사
[sene 14] 하루 하루 - 정수라 가사
티 - 하루 하루 - -- http://inLIVE.co.kr 가사
하루 하루 지나가면 - 정연준 가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