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유진 가던 길 멈추고 (시인: 김해강) 가사



♣ 가던 길 멈추고



-마의 태자 묘를 지나며       -김해강  시



골짝을 예는

바람결처럼

세월은 덧없이

가신 지 이미 천 년.



한(恨)은 길건만

인생은 짧아

큰 슬픔도 지내다니

한 줌 흙이러뇨.



잎 지고

비 뿌리는 저녁

마음 없는 산새의

울음만 가슴 아파



천고(千古)에 씻지 못할 한

어느 곳에 멈추신고.

나그네의 어지러운 발 끝에

찬 이슬만 채어.



조각 구름은

때 없이 오락가락하는데

옷소매를 스치는

한 떨기 바람.



가던 길 멈추고 서서

막대 짚고

고요히 머리 숙이다.



♠♠ 신라의 마지막 왕자인 마의태자를 추모하며 망국의 한과 인생의 무상함을 노래했다. 마의 태자란 신라가 고려에 의해 망할 무렵 태자가 출가하여 삼베옷을 걸치고 다녔다 해서 붙여진 이름이다.




Tags: 장유진 가던 길 멈추고 (시인: 김해강), Romanized Lyrics, Romanization, Lyrics, 가사, 歌詞, 歌词, letras de canciones Kpop, Jpop
<< IN MY DREAM (FEATURING H.O.T) - Fly to the sky 가사   | Jet Lyrics | - 가사 >>



Related Lyrics
기도서 (시인: 추영수) - 장유진 가사
가을에 (시인: 정한모) - 장유진 가사
가을편지 (시인: 이해인) - 장유진 가사
편지 (시인: 이해인) - 장유진 가사
춘향유문 (시인: 김남조) - 장유진 가사
장미 (시인: 김광섭) - 장유진 가사
송가 (시인: 양명문) - 장유진 가사
가던 길 멈추고 (시인: 김해강) - 장유진 가사
가던길 멈추고 (시인: 박두진) - 장유진 가사
이사 가던 날 - 산이슬 가사
이사 가던 날 - 산이슬 가사
이사 가던 날 - 여행스케치 가사
국민학교 동창회 가던 날 - 여행스케치 가사
국민학교 동창회 가던 날 - 여행스케치 가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