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창완 초 야 가사







바다 바람 차갑지 않아?

달처럼 어여쁜 얼굴

남포불 하늘거리고

따스한 정이 흐르네

오늘같이 흐뭇한 날엔

술 한잔 권하고 싶어

하얀 볼이 붉어지며는

그댄 어떨지 몰라

사랑해 사랑해

밤하늘 무지개 피네

사랑해 사랑해

솜털처럼 고운 이 밤에



이마를 마주 대하고

나직히 속삭여봐요

이 마음 깊은 곳까지

그대 숨결퍼져요

지금 눈감아 괜챦은 날이

또다시 올 수 있을까

이 넓은 모래밭을

맨발로 거닐고 싶어









Tags: 김창완 초 야, Romanized Lyrics, Romanization, Lyrics, 가사, 歌詞, 歌词, letras de canciones Kpop, Jpop
<< From The Bottle To The Bottom - Kris Kristofferson 가사   | Jet Lyrics | 부익부빈익빈 - 디제이덕 가사 >>



Related Lyrics
꿈 - 김창완 가사
초 야 - 김창완 가사
나 원 참 - 김창완 가사
초 야 - 김창완 가사
꿈 - 김창완 가사
걱정마라 - 김창완 가사
내 화가여 - 김창완 가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