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프콘 아버지 가사 ROMANIZED



Verse1)

아버지 듣고 있습니까? 오늘은

또 어디에서 그 무거운 돌덩이를 지고 있습니까

계단을 한참 오르고 또 올라도 천원이야

무릎이 흔들거려 아파와도 천원이야

자식이 먹다 남은것들로 밥을 싸고

뭐 필요한거는 없냐? 되려 말을 하죠

한 겨울 조그맣고 추운 가게에서

웅크린채 이를 떨며 바보같이 손님을 맞네 계속..

그런 당신이 나는 창피했었고

장사꾼의 자식인 난 억울했었죠

지금 생각해도 내가 너무 했던건

감옥의 차디찬 눈물을 선물 했던것

남들은 다 포기해도 부모는 절대 포기못해

아들아 지금의 시련을 딛고 기도해

일어나! 넌 더 큰 세상을 만나야해

적어도 나처럼 초라하게 살지는 말아야해



Hook)

아버지의 맘 그때는 미처 몰랐네

인생의 훼방꾼 말이 안 통하네

아버지의 맘 그때는 미처 몰랐네

모두가 손가락질하며 나를 욕할때

아버지의 맘 그때는 미처 몰랐네

뒤에서 모든걸 짊어지고 기도한게

아버지의 맘 이제야 알것같애

아버지의 맘 그맘을 알것같애



Verse2)

자식이 바쁠까봐 전화도 맘대로 못걸고

가끔가다 먼저 걸면 몇마디 하다 끝난다

어머니 병원비 얘기를 왜 못해

자식한테 손 벌리는게 그게 괴롭대

명절에는 온가족이 모여 빚얘기

내 덕분에 다들 빚쟁이가 된 뒷얘기

별을 보고 소원을 빌며 속삭였는데

어느새 아버진 내 등을 토닥여주네

스케줄을 매니져보다 더 잘알고

티비에 나가면 동네는 난리가 나죠

되지도 않는 랩을 헐떡이며 다 따라하죠

왜? 이제는 절대 걱정 안한다라고...

새벽녘에 눈을 떠 바라본 아들사진

오늘도 무사히!를 조용히 발음하지

도시락을 챙겨 이제 일터로 나가신다

멀리에 있어도 우린 가족! 하나입니다



Hook) 반복



Hook)



아버지의 맘 그때는 미처 몰랐네

인생의 훼방꾼 말이 안 통하네

아버지의 맘 그때는 미처 몰랐네

모두가 손가락질하며 나를 욕할때

아버지의 맘 그때는 미처 몰랐네

뒤에서 모든걸 짊어지고 기도한게

아버지의 맘 이제야 알것같애

아버지의 맘 그맘을 알것같애



Hook2)

내가 사랑하는 아버지의 얼굴을 보며

손에 잡혀지는 안타까운 주름때문에

뒤돌아 서글프게 목이 메어 울었습니다

나를 사랑하는 아버지의 얼굴을 보며 x2




Tags: 데프콘 아버지, Romanized Lyrics, Romanization, Lyrics, 가사, 歌詞, 歌词, letras de canciones Kpop, Jpop
<< 호두까기 인형 모음곡 행진곡 - 차이코프스키 가사   | Jet Lyrics | The Hero - 신해철 가사 >>



Related Lyrics
Watch Yo' Back ! (Feat. 데프콘, 바스코) - 데프콘 가사
ET - 데프콘 가사
My Way - 데프콘 가사
No. 1 - 데프콘 가사
동창회 - 데프콘 가사
가족 - 데프콘 가사
Damn You - 데프콘 가사
아버지 없는 아이들 (III 하늘  IV 아버지 없는 아이들) - 신성우 가사
아버지 - 가사
아버지 - 신촌블루스 가사
아버지 - 김경호 가사
아버지 - 이미희 가사
내 아버지 집 - 조준모 가사
아버지 - 김상남 가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