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다성 방랑자 가사 ROMANIZED







소솔한 가을바람 때벌서 석양인데

산마루 도는길에 열녀각이 외롭구나

떠도는 몸이거든 인사를 모르랴만

님없는 처마밑에 하룻밤을 못세우랴

팔벼개 단잠꿈에 정든님 만나보리



쌀쌀한 타향밤은 별총총 님의얼굴

정들자 이별하니 풋사랑이 아쉽구나

떠도는 몸이거든 옛정을 잊어랴만

지향없는 방랑길이 짙어가면 쉬잃는다

때묻은 웃소매에 세월이 얼룩진다







Tags: 안다성 방랑자, Romanized Lyrics, Romanization, Lyrics, 가사, 歌詞, 歌词, letras de canciones Kpop, Jpop
<< Kill `Em All - Ja Rule 가사   | Jet Lyrics | Yo Yo - Mandy Moore 가사 >>



Related Lyrics
바닷가에서 - 안다성 가사
먼여로에서 - 안다성 가사
석양의벌판 - 안다성 가사
방랑자 - 안다성 가사
산유화 - 안다성 가사
고향은멀어도 - 안다성 가사
베사메무쵸 - 안다성 가사
방랑자 - 가사
방랑자 - 가사
방랑자 - 가사
방랑자 - 박인희 가사
방랑자 - 안다성 가사
방랑자 - X-Large 가사
방랑자 - 안다성 가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