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주란 선창 가사 ROMANIZED



울려고 내가 왔던가 웃으려고 왔던가

비린내 나는 부둣가엔 이슬맺은 백일홍



그대와 둘이서 꽃시를 심던 그 날도

지금은 어디로 갔나 찬비만 내린다



울려고 내가 왔던가 웃으려고 왔던가

울어본다고 다시 오랴 사나이의 첫순정



그대와 둘이서 희망에 울던 항구를

웃으며 돌아가련다 물새야 울어라




Tags: 문주란 선창, Romanized Lyrics, Romanization, Lyrics, 가사, 歌詞, 歌词, letras de canciones Kpop, Jpop
<< 돌아오면돼 - 박지윤 가사   | Jet Lyrics | 진군가 - 노동자노래단 가사 >>



Related Lyrics
정 - 문주란 가사
정 - 문주란 가사
타 인 들 - 문주란 가사
타 인 들 - 문주란 가사
주 란 꽃 - 문주란 가사
주 란 꽃 - 문주란 가사
청춘부르스 - 문주란 가사
선창 - 가사
선창 - 가사
선창 - Unknown 가사
선창 - 백승태 가사
선창 - 문희옥 가사
선창 - Unknown 가사
선창 - 오은주 가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