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유나 반지 가사



그날 노울진 마포대교

나의 눈물마저 얼러버린

차거운 강물에 반지를 던지면서

내 사전에 사랑이란 말은 없죠



비겨간 인연때문에 나 이제 울지 않아요.

그대 하나 지워 버린다면 마음 편해 질 수 있다고

던저버린 반지속에는 어리석은 내가 있지요.

그대만을 사랑했던 나



비겨간 인연때문에 나 이제 울지 않아요.

그대 하나 지워 버린다면 마음 편해 질 수 있다고

던져버린 반지속에는 어리석은 내가 있지요.

그대만을 사랑했던 나. 그대만을 사랑했던 나.





Tags: 최유나 반지, Romanized Lyrics, Romanization, Lyrics, 가사, 歌詞, 歌词, letras de canciones Kpop, Jpop
<< In My Car (I'll Be The Driver) - Shania Twain 가사   | Jet Lyrics | HERO 해석있음 - Enrique 가사 >>



Related Lyrics
흔 적 - 최유나 가사
흔 적 - 최유나 가사
운 명 - 최유나 가사
운 명 - 최유나 가사
화요일의비가내리면 - 최유나 가사
홀로된다는 것 - 최유나 가사
모르리 - 최유나 가사
반지 - 가사
반지 - 빈 가사
반지 - 최만규 가사
반지 - 최유나 가사
반지 - 이완주 가사
반지 - 최유나 가사
반지 - 김해남 가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