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옛시인의노래 한경애(-2) 가사



+++

++

+

마른 나무 가지에서

떨어지는

작은~잎새 하나

그대가~~ 나무라 해도

내가 내가 잎새라 해도

우리들의 사이엔

아무것도 남은게 없어~요

그대가~~ 나무라 해도

내가 내가 잎새라 해도

좋은날엔

시~인의 눈빛 되어

시인의 가슴이 되어

아름다운 사연들을

태우~고

또 태우고 태웠었네~~~

루루루루

귓전에 맴도~는

낮은~ 휘파람소리

시인은 시인은

노래 부른다

그 옛날의

사랑 얘기를

+++++++++++

+++

++

+

좋은날엔

시~인의 눈빛 되어

시인의 가슴이 되어

아름다운 사연들을

태우~고 또 태우고

태웠었네~~~

루루루루 귓전에 맴도~는

낮은~ 휘파람소리

시인은 시인은

노래 부른다

그 옛날의

사랑 얘기를

그 옛날의

사랑 얘기를




Tags: @옛시인의노래 한경애(-2), Romanized Lyrics, Romanization, Lyrics, 가사, 歌詞, 歌词, letras de canciones Kpop, Jpop
<< 커피한잔의 여유 - 나윤권 가사   | Jet Lyrics | Good_Bye - 정재욱 가사 >>



Related Lyrics
한경애(-2) - @옛시인의노래 가사
꽃. - 한경애 가사
꽃 - 한경애 가사
인생예찬 - 한경애 가사
타인의계절 - 한경애 가사
별헤는 밤 - 한경애 가사
한경애(-2) - @옛시인의노래 가사
인생 - 한경애 가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