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연숙 그날 가사 ROMANIZED



김연숙/그날



언덕위에 손잡고 거닐던 길 목도 아스라히

멀어져간 소중했던 옛생각을 돌이켜그려보네..

나래치는 가슴이 서러워 아파와 한숨지며..

그려보는 그사람을 기억 하나요 지금 잠시라도

달의 미소를 보면서 내나의 두손을 잡고

은하별들의 눈물을 보았지

고요한 세-상을

우-------우-우-우-우-우---------

한아름의 꽃처럼 보여지며 던진 내사랑에

웃음지며 님의소식 전한 마음

한없이 보내본다.



간주중



가래미 손을 불면서 내너의 두손을 잡고

은하별들의 눈물을 돌았지

고요한 세상을

우-------우-우-우-우-우---------

한아름의 꽃처럼 보여지며 던진 내사랑에

웃음지며 님의소식 전한 마음

한 없이 보-내본다.




Tags: 김연숙 그날, Romanized Lyrics, Romanization, Lyrics, 가사, 歌詞, 歌词, letras de canciones Kpop, Jpop
<< 관음 송 - 김해남 가사   | Jet Lyrics | 너를위한시간 - 푸른하늘 가사 >>



Related Lyrics
끼 - 김연숙 가사
끼 - 김연숙 가사
멍 - 김연숙 가사
정 - 김연숙 가사
끼 - 김연숙 가사
그 날 - 김연숙 가사
Q (큐) - 김연숙 가사
그날 - 가사
그날 - 가사
그날 - 가사
그날 - 가사
그날 - 가사
그날 - 가사
그날 이 후 - 나무 가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