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우 모란동백 가사 ROMANIZED



모란은 벌써

지고 없는데

먼 산에 뻐꾸기 울면

상냥한 얼굴

모란 아가씨

꿈속에 찾아오네

세상은 바람 불고

고달파라

나 어느 변방에

떠돌다 떠돌다

어느 나무 그늘에

고요히 고요히

잠든다 해도

또 한번

모란이 필때까지

나를 잊지 말아요



동백은 벌써

지고 없는데

들녘에 눈이 내리면

상냥한 얼굴

동백 아가씨

꿈속에 웃고 오네

세상은 바람 불고

덧없어라

나 어느 바다에

떠돌다 떠돌다

어느 모래벌에

외로이 외로이

잠든다 해도

또 한번

동백이 필때까지

나를 잊지 말아요

또 한번

모란이 필때까지

나를 잊지

말아요





Tags: 현우 모란동백, Romanized Lyrics, Romanization, Lyrics, 가사, 歌詞, 歌词, letras de canciones Kpop, Jpop
<< 서울의달 - 김건모 가사   | Jet Lyrics | 주머니속의 행복 - 김종서 가사 >>



Related Lyrics
모란동백 - 현우 가사
하얀나비 - 현우 가사
파도 - 현우 가사
부르지마 - 현우 가사
여정 - 현우 가사
와우정사 - 현우 가사
우연히 - 현우 가사
모란동백 - 조영남 가사
모란동백 - 조영남 가사
모란동백 - 현우 가사
모란동백 - 김훈 가사
모란동백 - 김훈 가사